서울시의회 도시안전건설委, 재난대비 긴급구조훈련 참관

이대우 기자 / nic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4-14 13:58:3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신월여의지하차로' 15일 개통
터널화재 신속 대응 훈련 당부
▲ 훈련 참관 중인 성흠제 위원장과 관계자들. (사진제공=서울시의회)

 

[시민일보 = 이대우 기자] 서울시의회 도시안전건설위원회(이하 ‘위원회’)는 ‘신월여의지하차로’가 15일 개통됨에 따라, ‘재난대비 긴급구조종합훈련’에 참석해 지하 대심도 터널의 특수성에 적합한 최적의 재난대응체계를 주문했다.


14일 시의회에 따르면 도시안전건설위원회는 소방재난본부장으로부터 화재 등 재난 발생 시 지하터널의 특수성, 터널 운영사의 초기대응, 화재진압, 인명·탐색구조, 대피유도 등의 소방 활동 사항에 대하여 보고 받고 훈련을 참관했다.

위원회는 과거의 주요 터널화재에서 볼 수 있듯이 터널화재는 폐쇄적인 공간적 특성으로 인해 연기의 배출이 어려워 농연으로 인한 화재진압에 상당한 장애를 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연기의 이동통로와 대피로가 일치하면서 장거리 대피경로로 인해 피난에 장애가 발생할 수 있는 만큼 어떠한 상황이 발생하더라도 신속한 대응이 가능하도록 다양한 훈련 시나리오와 반복훈련을 당부했다.

또 성흠제 위원장은 신월여의지하도로 개통 후 교통량을 고려했을 때 소방차의 신속한 현장접근에 어려움이 따를 수 있으므로 이를 감안해 수직구로 진입하는 진압대의 역할과 운용사의 초기대응이 매우 중요하다면서 긴밀한 협조 체계를 유지할 것을 더불어 주문했다.

한편 신월여의지하차로(왕복 4차로, 연장 7.53km)는 만성 지·정체구간인 제물포길의 교통체증해소(통행시간 단축) 및 지상 교통량 축소로 친환경 공간을 조성하고자 총사업비 4546억원을 투입했으며, 15일 개통을 앞두고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