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대문구의회 지식정보연구회, 구의회-지역주민 의사소통 활성화 연구용역 시행

홍덕표 기자 / hongdp@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7-30 16:49:5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 = 홍덕표 기자] 서울 서대문구의회(의장 박경희) 지식정보연구회가 구의회와 지역주민과의 활발한 소통 방안을 찾고자 오는 10월까지 연구용역을 시행한다.


지식정보연구회는 정보 공유의 중요성과 성별·연령·지역·계층별 지식정보격차가 생기는 원인을 광범위하게 연구하고, 해소 방안을 찾고자 양리리 대표의원을 중심으로 최원석(간사)·김해숙·김양희 의원 등 4명이 함께 하고 있다.

이에 연구회는 그동안 우리 구민 누구나 어떤 격차나 차별 없이 더불어 살아갈 수 있도록 정보격차를 없애고 다양한 정보복지 서비스 정책 만들기 위해 현장 연구를 지속해 왔다.

또한 지난해에는 '서대문구 주민 정보격차 해소방안 마련을 위한 질적조사'를 통해 구민들의 연령별·계층별 정보격차 현황을 알아보는 연구용역을 시행한 바 있다.

올해는 그 범위를 좁혀 '서대문구의회와 주민의 의사소통 활성화를 위한 공공정보 소통 실태조사'를 주제로 연구용역을 진행, 주민들과의 소통 간극을 줄이고자 한다.

특히 기초의회의 활동범위나 역할, 의미에 대한 일반 주민들의 인식이 여전히 부족한 것이 현실인 만큼, 이에 대한 실제 구민들의 인식 상황부터 원인, 문제점, 보안점까지 정확한 분석을 하고자 한 것이다.

이번 연구용역의 내용을 상세히 살펴보자면, 질적조사 전문업체인 채인지(採人智)에서 진행하며 주요 연구는 심층면담과 인터뷰를 시행할 예정이다.

이에 지역 주민들을 대상으로 양적조사를 시행하며, 의원들과 의회사무국 홍보팀 등 실무자들을 대상으로 인터뷰도 실시한다.

이렇게 모아진 기초 자료를 토대로 구민들이 알고 싶어 하는 의정활동 정보는 무엇이며, 이를 어떻게 전달하는 것이 효과적인지, 또한 소통을 활성화하기 위해 구의원들은 어떤 준비가 필요한지 등을 총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을 것으로 연구회는 기대하고 있다.

지식정보연구회 양 대표의원은 "이번 연구용역을 통해 구의원들과 구민들 사이에 소통의 중요성을 인식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특히 연구결과를 기초 삼아 구민들에게 한 발 다가가는 의정활동을 펼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