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민·관·경 ‘안전한 통학로 조성’ 협약

문찬식 기자 / mc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11-25 18:04:3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김포=문찬식 기자] 경기 김포시가 안전하고 쾌적한 통학로 조성을 위한 협약을 맺었다.


지난 23일 마산동 솔터초등학교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정하영 김포시장과 김포경찰서, 경기도김포교육지원청, 민간기업이 참여해 상호 협력을 약속했다.

협약식 뒤 참석자들은 수업을 마치고 나오는 초등학생들에게 책가방 옐로캡 등 어린이 안전물품을 나눠주며 캠페인을 펼쳤다.

정하영 시장은 “이른바 민식이법 시행을 계기로 어린이 안전사고 예방에 대한 인식 개선이 이뤄지고 있다”면서 “민ㆍ관ㆍ경이 협력해 쾌적한 통학로를 확보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어린이 보호구역 정비사업은 우선적 예산 지원을 보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올해 어린이보호구역 정비 사업에 36억원을 투입해 초등학교 앞 주요도로에 무인 과속ㆍ신호 위반단속 카메라의 양방향 설치를 완료했다.

또한 노란신호등 설치도 마무리하는 등 올해를 어린이 안전사고 예방의 원년으로 만들 예정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