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구 무료 마음건강검진 호응

이대우 기자 / nic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9-02 14:18:4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이용 구민 90% "도움 됐다"
▲ 동대문구 마음건강검진 및 상담 비용 지원 사업 참여 의료기관. (사진제공=동대문구청)

 

[시민일보 = 이대우 기자] 장기화된 코로나19로 지치고 불안한 구민들을 위해 서울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가 진행 중인 ‘마음건강검진 및 상담비용 지원 사업’이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고 있다.


‘마음검진 및 상담비용 지원 사업’은 전문적 상담이 필요하지만 정신건강의학과를 찾기 어려워하는 주민들에게 무료 검진 및 상담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정신건강의학과 문턱을 낮추고 정신건강 위험요인을 조기 발견해 치료하기 위해 시행됐다.

구는 지난해 서비스를 이용한 113명 중 90%가 “검진 및 상담이 도움이 됐으며 가족이나 친구 등 주변에 있는 마음이 힘든 분들에게 권유하고 싶다”고 만족감을 표했다고 2일 밝혔다.

동대문구 보건소는 지역내 12개 정신건강의학과와 협약을 맺어 주민들의 마음건강검진 및 상담비용을 지원하고 있다. 심한 스트레스나 우울감 등 기타 심리적 어려움이 있는 구민은 누구나 정신건강전문의에게 검진 및 상담을 받아볼 수 있다.

자신의 마음상태를 검진하고 상담해보고자 하는 주민은 지정된 병원에 사전 예약 후 방문하면 된다. 마음 검진 및 상담은 최대 3회까지 무료로 지원된다.

유덕열 구청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심리적으로 불안함을 호소하는 주민들이 많아지고 있다”며, “약을 처방 받지 않고 검진이나 상담을 받는 경우 정신과 진료기록으로 남지 않으니, 부담 없이 정신건강 의료서비스를 받아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