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적협동조합 창녕지역자활센터 보건복지부 평가 우수기관 선정

최성일 기자 / look7780@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7-13 19:14:1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회적협동조합 창녕지역자활센터 전경
[창녕=최성일 기자]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사회적협동조합 창녕지역자활센터(센터장 하승범)가 보건복지부에서 실시한 ‘지역자활센터 운영 성과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보건복지부 주관으로 2019년부터 2020년까지 지난 2년간 전국 237개 지역자활센터 중 도시형, 도농복합형, 농촌형으로 나눠 상위 30%인 70개의 우수 지역자활센터를 선정한다.

창녕지역자활센터는 참여자 자활성과, 사업단 운영성과, 센터 운영성과 등 다양한 분야에서 높은 성과를 인정받아 농촌형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한정우 군수는 “저소득층의 자립·자활을 위해 노력해준 하승범 센터장을 비롯한 센터 직원, 참여주민들에게 깊이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창녕지역자활센터와 협력해 저소득층의 일자리 창출과 복지인프라 구축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창녕지역자활센터는 2003년 보건복지부로부터 자활센터 지정 후 2020년 5월 사회적 협동조합으로 재인가 받았으며 센터 종사자 외에도 게이트웨이 과정 전담관리자와 자활전문가를 채용해 참여자의 자활사업 참여 적응을 돕고 있다.

또한 지역 특성에 맞는 다양한 사업을 개발해 저소득층의 근로기회 제공 및 취업·창업을 위한 기능 습득 교육 등 자활사업을 성공적으로 이끌고 있다.

올해 100여명의 지역 주민들이 참여해 반찬사업단, 카페사업단 등 10여개의 사업단을 운영하고 있으며, 창녕군 푸드뱅크사업,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아이행복키움터 등 지역복지 사업도 함께 추진하고 있다.

한편 창녕지역자활센터는 ‘2016년 지역자활센터 성과평가’에서도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바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