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평구, 노인 안심 접종 ‘백신동행단’ 운영

이대우 기자 / nic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4-12 15:38:1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백신센터서 지원 활동
출입·귀가 안내·수송서비스
▲ 지난 9일 은평구 백신접종센터(은평문화예술회관)에서 백신동행단이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은평구청)

 

[시민일보 = 이대우 기자] 서울 은평구(구청장 김미경)가 구민 집단면역 확보를 통한 조속한 일상으로의 회복을 위한 백신접종에 맞춰 자원봉사자 ‘백신동행단’을 운영한다.


12일 구에 따르면 ‘백신동행단’은 동별 75세 이상 노인들을 대상으로 대규모 백신 접종이 이뤄지는 만큼 신속하고 안전하게 백신접종을 지원하기 위해 진행된다.

월 700여명의 자원봉사자로 구성된 ‘백신동행단’은 은평구 백신센터인 은평문화예술회관에서 백신접종 종료일까지 매일 40명이 각각 오전과 오후 20명씩 4시간 교대로 운영되며, 접종대상자 출입 및 귀가 안내, 접종 구역별 동선 안내, 75세 이상 노인 수송 서비스 등을 진행한다.

아울러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자원봉사자는 활동 전 안면인식 체온 체크, 마스크 착용, 손소독제 사용 등 방역수칙을 준수해 활동하게 된다.

‘백신동행단’에게는 은평구 자원봉사활동 지원 조례에 의거 자원봉사 시간 인정과 1일 1만원의 실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봉사를 원하는 자원봉사자는 ‘1365 자원봉사포털’을 통해 원하는 요일과 시간대에 자원봉사를 신청할 수 있다.

한편, ‘자원봉사단’은 지난해에도 마스크 품귀 현상으로 인해 마스크를 구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홀몸 노인,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들을 위해 면 마스크를 제작·배부하면서 배려와 연대의 힘을 보여준 바 있다.

김미경 구청장은 “지난 9일부터 시작된 동별 75세 이상 어르신 예방접종은 백신동행단의 도움의 손길 덕분에 무사히 진행되고 있다”며 “위기때마다 빛난 자원봉사의 힘으로 차질 없는 백신접종을 통해 코로나를 극복하는 데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