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마이데이터 서비스 기능적합성 심사' 통과

홍덕표 기자 / hongdp@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10-25 14:53:4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 = 홍덕표 기자] 우리금융지주 자회사 우리은행은 오는 12월1일 마이데이터 서비스 시행을 앞두고, 금융보안원이 주관하는 최종규격 기준의 '마이데이터 서비스 기능적합성 심사'를 사업자 중 최초로 통과했다고 25일 밝혔다.

금융보안원이 주관하는 마이데이터 서비스 기능적합성 심사는 표준API 규격 버전에 따라 심사하는 절차로, 우리은행은 46개 마이데이터 사업자 중 최초로 최종규격에 맞춰 심사를 통과했다.

이에 따라 마이데이터 서비스 본격 시행에 앞서 오는 11월 한 달간 실데이터 기반으로 테스트를 진행할 계획이다.

12월1일 오픈 예정인 '우리은행 마이데이터 서비스'는 내 정보를 믿고 맡길 수 있는 데이터 뱅크(Data Bank)로서 자리매김하고자, 우리WON뱅킹을 통한 통합 자산관리 및 생활플랫폼과 연계한 일상 속 편의제공 서비스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권광석 우리은행장은 "고객의 첫 번째 마이데이터가 우리은행이 될 수 있도록 안정적인 서비스 구현을 위한 철저한 준비는 물론, 고객 중심의 차별화된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