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천 청정에너지 상생협 · AT양천모임, 12일 삼가에서 방역활동

이영수 기자 / ly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4-12 15:38:1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합천=이영수 기자]

‘합천 청정에너지 융복합 발전단지 상생협의회’(회장 이정인)와 쌍백면·삼가면 환경단체인 ‘AT양천모임’(회장 박성용) 관계자 30여명은 12일 오전 봄비가 내리는 가운데 5일장이 열린 삼가시장 안팎에서 방역소독 활동을 펼쳤다.

이날 활동은 최근 합천을 비롯한 전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됨에 따라 선제적 방역으로 내 고장을 지키기 위한 것이다.

이정인 · 박성용 회장은 “삼가지역은 장날과 주말에 외부 유입인구가 많아 코로나19가 확산될 위험이 타 면보다 높다”며 “이에따라 코로나 감염위기를 조금이라도 줄이고자 주기적으로 소독작업을 해 왔고, 소멸될 때까지 계속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