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북구의회, 제253회 임시회 폐회

홍덕표 기자 / hongdp@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2-01-26 13:55:4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우이신설선·동북선 경전철 교통환경 개선 촉구 건의안' 처리
▲ 이용균 의장이 제253회 임시회 폐회를 선언하고 있다. (사진제공=강북구의회)

 

[시민일보 = 홍덕표 기자] 서울 강북구의회(의장 이용균)가 최근 제2차 본회의를 끝으로 총 11일간 개회한 제253회 임시회를 폐회했다.


이번 임시회는 지난 14일 제1차 본회의를 시작으로 17~21일 각 상임위원회별 2022년도 구정업무 보고와 각종 안건 등에 대한 심의 및 현장활동을 진행했다.

이어 지난 24일 2차 본회의를 열고 상정된 안건을 최종 의결하고 이번 임시회 일정을 마무리했다.

이날 2차 본회의에서는 ▲서울특별시 강북구의회 경전철 교통환경 개선 특별위원회 활동결과보고서 채택의 건 ▲서울특별시 강북구 지방공무원 정원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서울특별시 강북구청장직인수위원회 운영에 관한 조례안 ▲서울특별시 강북구 사무위임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서울특별시 강북구 규칙의 제정과 개정·폐지 의견 제출 등에 관한 조례안 ▲서울특별시 강북구 자치법규 입법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서울특별시 강북구청 위치에 관한 조례 등 21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우이신설선 및 동북선 경전철 교통환경 개선 촉구 건의안 등 안건을 처리했다.

한편, 이날 이정식 부의장은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직영 재활용 수거 동 대행용역 전환과 관련해 현 추진 방식에 대한 개선 방안 마련'을 요청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