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대문구의회 김덕현 재정건설위원장, 스타벅스 연희동 드라이브 스루 일대 안전 문제 대책 마련 촉구

홍덕표 기자 / hongdp@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12-03 15:13:5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행정사무감사서 지적
▲ 김덕현 재정건설위원장이 제276회 2차 정례회 행정사무감사에서 스타벅스 연희동 드라이브 스루 안전 문제를 지적하고 있다. (사진제공=서대문구의회)

 

[시민일보 = 홍덕표 기자] 서울 서대문구의회(의장 박경희) 김덕현 재정건설위원장이 최근 제276회 2차 정례회 기간 중 열린 행정사무감사를 통해 '스타벅스 연희동 드라이브 스루' 일대 교통 대란과 안전 문제에 대해 지적하고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김 위원장은 행정사무감사에서 "스타벅스 연희동 드라이브 스루는 연희초등학교, 마을버스 정류장 바로 옆에 위치하고 있다. 처음부터 들어서면 안 되는 위치였던 것이다. 그 일대는 2차선 도로인데 드라이브 스루 진입을 위해 한차선 전체가 학교 입구까지 줄을 늘어서 있는 상황이다"고 말했다.

이어 "이 때문에 마을버스를 타고 내리는 구민들이 차도에서 승하차를 해야 하는 위험천만한 일들이 생겨나고 있다. 또 바로 옆 초등학교 학생들의 통학로 역시 위협 받고 있는 것이 사실이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 같은 드라이브스루 매장에 대한 문제는 비단 우리구만의 문제가 아니다. 전국적으로 교통이나 안전 등 민원이 발생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그러나 실제 행정부서에서는 마땅한 법적 제재 사항이 없다는 이유로, 협조 공문 정도만 보내고 그야말로 손을 놓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지적했다.

또한 "그 사이 우리 구민들은 교통 혼잡은 물론 안전까지 위협 받고 있는데, 적어도 인력 투입을 통한 안전 대책이라도 마련했어야 한다"고 밝혔다.

이날 행감을 마무리하며 김 위원장은 "우리구 자체적으로 안전 요원 투입, 시설 설치 등으로 통해 우선적으로 구민 안전을 확보 하고, 문제가 계속 될 시 행정조치 할 수 있는 방법도 강구해야 한다. 또, 애초에 매장을 허가할 때부터 관리가 필요한 만큼 지자체 차원의 대책이 필요한 시점이다. 장기적으로 이 같은 매장 관리에 대한 조례나 규칙 등 제도를 마련 할 수 있도록 타 자치구와도 머리를 맞대고 고민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