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성, 챔스 출전하는 손흥민 응원 "지금보다 더 높이"

나혜란 기자 / issu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19-05-27 12:41:4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박지성이 후배 손흥민의 성공을 기원했다.

26일(현지시간) 축구 매체 ‘원풋볼’ 영어판 보도에 따르면 박지성은 “손흥민은 아시아 선수와 팬에게 모두 희망을 주고 있다. 지금보다 더 높이 올라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토트넘은 오는 6월2일(한국시간) 리버풀과 2018-19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을 치른다. 손흥민이 뛴다면 챔피언스리그 결승에 출전한 두 번째 아시아선수가 된다.

박지성은 지난 2009, 2011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스타팅 멤버로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을 뛰었다. 그는 “손흥민이 현재 훌륭한 선수라는 것은 분명하다. 시즌마다 발전하고 있어 다음 시즌을 더 기대토록 한다”라고 칭찬했다.

박지성은 2차례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에서 공격포인트를 올리진 못했다. 손흥민이 결승서 골 혹은 어시스트를 기록한다면 아시아축구 역사를 새로 쓰게 된다.

손흥민은 이번 시즌 토트넘 소속으로 47경기 20득점 10도움을 기록했다.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을 통해 2016-17시즌 21골을 넘어 단일시즌 개인 최다득점을 기록할 여지도 남아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