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택배, 내달 2일전에 보내야 안심

관리자 / / 기사승인 : 2011-08-10 14:36:0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대한통운은 10일 추석 전에 받는 사람에게 선물이 도착하기 위해서는 늦어도 이달 29일에서 내달 2일 사이에 택배를 보내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올해 추석 연휴 전 택배 물량이 가장 많을 것으로 예상되는 날은 내달 5일과 6일로 그 전에 보내야 한다는 것이다.

회사 관계자는 “물량이 폭주하는 연휴 1, 2주 전에는 신선식품을 택배로 보내는 것을 자제하고 휴대전화, 자택 연락처를 모두 쓰는 한편 받는 분이 없을 경우 대신 받을 수 있는 곳을 기재해 주는 것이 좋다”고 당부했다.

또 “휴가 등으로 집을 비울 수 있으니 사전에 받을 분의 일정을 확인해두고 보낼 때 택배기사의 방문을 기다리기 어려운 경우에는 집 근처 편의점이나 타이어프로 등 택배 취급점에서 바로 접수할 수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리자 관리자

기자의 인기기사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