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도 왔다! 부산이 청년에게 따뜻한 밥 한끼를!

최성일 기자 / look7780@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5-16 09:38:3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부산푸드필름페스타 기간 부산은행 사회공헌사업으로 2000개 행복박스 추가 전달
▲ 청년행복박스 홍보 포스터
[부산=최성일 기자]부산시(시장 박형준)가 오는 5월 17일부터 5월 21일까지 청년 외식사업가와 함께 준비한 ‘청년행복박스(이하 행복박스)’를 전달하기 위해 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올해 행복박스는 지역 청년 외식사업가 8명이 참여 제작한 밀키트, 부산경제진흥원 선정 지역 스페셜티 커피와 청년정책 홍보물로 구성하여 코로나19로 지친 청년에게 따뜻한 한 끼의 행복을 전달하는 프로젝트로 준비했다.

그동안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 자영업자에게는 온라인커머스 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새로운 길을 마련해 주기 위해 경영컨설턴트가 업체를 직접 방문하여 컨설팅을 진행하고, 4월 28일 띵두에서 온라인커머스 시장 진입을 위한 브랜딩/마케팅과 온라인플랫폼에 대한 교육 등 상생 프로그램을 운영하였다.

이런 과정을 거쳐 8개의 밀키트가 들어간 행복박스를 구성하고 청년에게 전달하기 위하여 신청을 받는다. 신청 당시 주민등록상 부산시에 거주하는 만 18세~34세 청년이면 누구나 부산청년플랫폼에 접속하여 간단한 설문조사를 참여 후 8가지의 밀키트 메뉴 중 하나를 골라 신청하면 되고, 추첨을 통해 1차 4,000명(밀키트별 500명)을 선정하여 택배로 배송할 예정이다.

또한, 행복박스 신청시 설문문항 “청년행복박스와 함께해야 하는 이유”에 작성한 사연 중 20명을 선정하여 부산푸드필름페스타(7월 2일~4일 영화의 전당에서 개최)에서 지원하는 부산푸드필름페스타 영화관람권(1인 2매)을 제공할 예정이다.

그리고, 이번 사업 준비과정에서 사업취지를 공감한 부산은행(행장 안감찬)에서 청년을 위해 행복박스 2,000개를 추가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로 하였다. 이에 부산시에서는 이번 신청자 중 추가로 2,000명 선정할 예정이며, 부산푸드필름페스타(BFFF) 개최와 연계하여 청년행복박스 참여 외식사업가 부스 운영 및 추가 선정자에게 행복박스를 별도 전달할 예정이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이번 청년행복박스는 코로나19로 힘든 부산청년을 응원하기 위해 청년 소상공인과 함께 정성껏 준비를 했다.”라며 "음식에는 치유의 힘이 있다고 하니 준비한 청년 소상공인과 전달받는 부산청년 모두 힘을 낼 수 있는 소소한 행복을 느끼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