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국정원ㆍ한국주택금융공사ㆍ남부발전ㆍ동서발전 등 7개 기관 업무 협약 체결

최성일 기자 / look7780@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5-19 11:53:0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지역내 사이버보안 역량강화를 위해 긴밀한 협력과 사이버 인재 발굴·양성에 힘모아
▲ 업무 협약 체결사진(중앙부산시행정부시장)
[부산=최성일 기자]부산광역시ㆍ국가정보원 지부를 포함한 부산·울산 지역 7개 기관이 지난 18일 부산시청에서 ‘지역 사이버보안 역량 및 협력 강화’를 위한 업무 협약식을 체결했다.


부산광역시, 국가정보원 부산지부, 한국남부발전, 한국동서발전, 한국주택금융공사, 한국정보보호학회, 영남권 정보보호영재교육원이 참여한 이날 협약식에서는, 지역 내 사이버보안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긴밀히 협력하고 미래 사이버보안 인재 발굴·육성에도 힘쓰기로 했다.

최근 해킹·랜섬웨어·악성 이메일 등 다양한 사이버공격의 증가로 인해 지역 주민들의 일상생활뿐만 아니라 기업·공공기관의 업무환경이 위협받고 있으나 수도권에 비해 사이버보안에 대한 관심 부족, 사이버보안 전문인력 양성 등 역량 강화를 위한 사업·활동이 부족했던 점을 감안해 주요 기관들이 지역의 사이버보안 수준 제고를 위해 공동 협력해 나가기로 뜻을 모았다.

이번 협약을 통해 협약 참여기관들은 ▲지역의 안전한 사이버 환경 조성 및 건전한 사이버보안 문화 확산을 위한 활동 ▲화이트해커 양성 교육·사이버보안 경진대회 개최 등을 통한 미래 사이버보안 인재 육성 ▲사이버보안 콘퍼런스·세미나 개최 ▲지역 정보보호 업체·학계와의 협력을 통한 지역 사이버보안 역량 강화 ▲중·고등학생 및 대학(원)생 대상 사이버보안 관련 진로 교육·견학·직업체험 기회 제공 등 다양한 지원활동을 실시할 계획이다.

특히, 사이버보안 관련 각종 사업 추진 시 지역 업체·학계와 우선적으로 협력을 추진함으로써 지역인재 양성 및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는 등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적극 이행할 예정이다.

최준우 한국주택금융공사 사장은 “공공기관들이 앞장서 사이버보안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환기시키고 각 기관들의 우수 사례도 서로 공유·발전시켜 나가는 등 지역 사이버보안 발전을 위하여 계속 노력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이승우 한국남부발전 사장은 “최근 랜섬웨어를 통한 해외 국가기반시설 등의 해킹 사례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는 시기에 부산·울산지역의 사이버보안을 선도하는 기관들이 힘을 합쳐 지속적인 보안 강화와 지역 인재 양성에도 중추적인 역할을 발휘하겠다”고 밝혔다.

김영문 한국동서발전 사장도 “지역사회의 사이버보안 협력기반을 더욱 확대하여 부·울·경 지역의 사이버보안 균형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류재철 한국정보보호학회 회장은 ”지역의 유관기관 및 산업체와 함께 사이버보안 분야의 최신 연구결과와 기술을 공유할 수 있는 학술활동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지역공공기관 맞춤형 공동연구 및 학문 후속세대 양성체계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김창훈 영남권 정보호영재교육원 원장은 ”이번 업무협약체결을 통하여 관련 기관과의 공동교육, 멘토링, 진로탐색, 현장견학, 해킹대회개최 등 우리 지역에서 우수한 화이트해커가 배출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이병진 부산시 행정부시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부산시가 시민들이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사이버보안 선도 지역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