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천군 '국민안심서비스 앱' 주민생활혁신 챔피언에 선정

이영수 기자 / ly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12-02 16:22:1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합천=이영수 기자] 경남 합천군이 '휴대폰을 활용한 1인가구 고독사예방, 국민안심서비스 앱'이 행정안전부 주관의 ‘2021 주민생활 혁신사례’에 선정돼 혁신 챔피언 인증패를 수상했다고 2일 밝혔다.

주민생활 혁신사례는 지역의 우수사례를 수집ㆍ분석해 주민생활의 불편 해소하고 주민 편익을 증진할 수 있는 사례들을 선정해 타 자치단체로 확산시키는 것을 목표로 하며 이를 도입하고자 하는 자치단체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군이 개발한 '국민안심서비스 앱'은 휴대폰을 가진 사람이면 누구나 별도의 비용없이 사용 가능하고, 일정시간 동안 휴대폰을 사용하지 않을 경우 미리 등록해 놓은 다수의 보호자에게 현재의 위치를 문자메세지로 즉시 통보하는 전 국민안전서비스이다.

또한 국민안심서비스 앱은 개인정보 노출의 위험이 없으며, 앱 설치 및 사용법도 간단하다.

문준희 군수는 “국민안심서비스가 주민생활 혁신사례 확산사업에 선정돼 기쁘고, 자체 개발한 국민안심서비스앱이 사회적 문제라고 볼 수 있는 고독사 및 실종사고 예방에 기여해 국민들께서 슬픈 뉴스를 듣지 않게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별도의 장비 도입 없이 타 지자체에서 활용 가능한 점을 들어 서울시, 대구시 수성구, 인천시 미추홀구 등 전국 50여개 자치단체에 해당 자치단체의 이름으로 서비스 할 수 있도록 소스코드를 무상으로 배포했으며, 전국민의 고독사 및 실종사고 예방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