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 지역 패션봉제산업 위해 다양한 사업 추진

여영준 기자 / yyj@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6-18 14:52:1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지난 14일 지역 봉제업체를 방문해 의견을 나누는 류경기 중랑구청장 (사진제공=중랑구청)

 

 

[시민일보 = 여영준 기자] 서울 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지역 패션봉제산업을 활성화하고 패션봉제 선도구로서 발돋움하기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중랑구 봉제업은 전체 제조업 3423곳 중 2491곳으로 약 73%를 차지할 만큼 지역 산업경제에 중요한 역할을 맡고 있다. 특히 서울시 전체 봉제업 중 약 11%가 중랑구에 밀집돼 있을 만큼 많은 봉제업체가 소재해 있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패션봉제 산업 지원과 육성이 어느 지역보다 절실하다.

 

이를 위해 구는 먼저 중랑패션봉제지원센터(이하 스마트앵커), 패션봉제종합정보센터, 패션봉제집적센터를 주축으로 하는 패션봉제산업 클러스터를 구축해 국내 봉제산업 최대 생산기지 거점화에 나선다.

 

스마트앵커는 생산 및 협업 거점기능을, 패션봉제종합정보센터는 창업교육과 정보 거점으로서의 역할을, 스타트업/판매 집적센터는 기획·디자인·판매 거점 역할을 하면서 기획부터 생산, 유통, 마케팅까지 협력적 네트워크를 구축해 원스톱 생산 체계를 갖출 예정이다.

 

클러스터가 조성되면 지역내 영세 봉제업체 종사자에게 저렴하고 쾌적한 입주공간을 제공할 뿐만 아니라, 정보통신기술과 접목해 기획, 디자인, 패턴, 봉제 등 생산 과정에서 일괄생산체계를 구축하고, 공동수주 및 공동생산을 통해 지역 봉제산업의 생산성을 향상시키는 것은 물론 경쟁력 확보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의류제조업체 작업환경개선 지원사업을 통해 열악한 작업환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업체의 작업장도 안전하고 쾌적하게 조성한다.

 

구는 2019~2020년 환경요인이 취약한 지역 봉제업체 60곳을 선정해 조명, 냉난방기, 환풍기, 공기청정기를 설치하는 등 총 4억2000여만원을 지원한 바 있다. 올해도 35개 업체를 선정, 총 1억6000여만원의 환경개선 공사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류경기 구청장은 “성공적인 패션봉제산업 클러스터 구축을 위해 지역 주민, 산업 종사자들과 끊임없는 소통을 통해 현장 의견을 적극 수렴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중랑구의 중요한 산업인 패션봉제산업의 생산성 향상과 경쟁력 확보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