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도농교류사업 '국무총리표창'

박명수 기자 / pm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7-08 15:36:3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도농교류센터 협력사업 활발

체험관광객 유치ㆍ교류 등 공로

[아산=박명수 기자] 충남 아산시가 지난 7일 농림축산식품부 주관으로 열린 제9회 도농교류의 날 기념행사에서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농림축산식품부는 도시와 농촌 간의 교류를 촉진하기 위해 2013년에 법정 기념일로 지정된 도농교류의 날을 국민에게 널리 알리고 의미를 되새기고자 매년 도농교류의 날 기념행사를 개최해오고 있다.

올해 기념행사는 박영범 농식품부 차관과 농어촌공사·농협, 경제단체 관계자, 농촌체험휴양마을협의회 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유공자 포상 및 기념식,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정부의 농촌관광 활성화 홍보영상 시청과 도농교류의 날 행사의 의미를 다시 새기는 퍼포먼스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시는 2018년 사법법인 아산도농교류센터를 설립해 시 농촌체험관광(농촌체험휴양마을ㆍ농촌교육농장ㆍ관광농원ㆍ농어촌민박) 협동체로서 도농교류협력사업 공모를 통해 어린이들에게 농업ㆍ농촌의 가치를 전달하고 도ㆍ시민을 유치하는 등 도농 교류에 기여한 공로를 높이 평가받아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시 관계자는 “도농교류행사를 통해 도시와 농촌이 상생하는 의미를 다시 한번 되새기고,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관광 환경에 맞춰 소규모 농촌체험 프로그램을 개발 등 다양한 농촌체험을 통한 도농교류 활성화를 위해 적극적인 지원과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