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해경, 설 명절 밀수·밀입국 차단 외사활동 강화

황승순 기자 / whng04@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2-01-20 09:26:2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내달 4일까지 해·육상 경계 및 순찰 강화
▲ 해상순찰을 강화 하는 해경(출처=목포해양경찰서)
[목포=황승순 기자]

목포해양경찰서는 해상을 통한 밀수·밀입국 등 해양 국제범죄에 대해 오는 2월 4일까지 외사활동을 강화한다고 17일 밝혔다.

목포해경은 전담반을 구성하고 관계기관과의 협력체계를 구축해 ▲공해상 환적 밀수 범죄 ▲소형보트를 이용한 해상 밀입국 ▲수입금지 물품 밀수입·불법유통 행위 등 해양 국제범죄를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외사 첩보수집 및 단속을 실시한다.

해경은 외해에서 내해로 진입하는 미식별 선박에 대해 검문검색을 철저히 하고 관계기관과 정보 공유를 통해 취약 해역·시간대별 경비함정의 해상순찰을 강화한다.

또한 육상에서는 취약 항포구 순찰을 강화하고 해안가에 거주하는 주민 또는 어업종사자 등을 대상으로 밀수·밀입국 신고에 대한 홍보활동도 병행 실시한다.

목포해경 관계자는 “지속적인 외사활동과 유관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해양 국제범죄로부터 안전한 바다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해안가에 수상한 선박 또는 사람 발견 시에는 해양경찰에 즉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목포해양경찰서는 해상을 통한 밀수·밀입국 등 해양 국제범죄에 대해 오는 2월 4일까지 외사활동을 강화한다고 17일 밝혔다.

목포해경은 전담반을 구성하고 관계기관과의 협력체계를 구축해 ▲공해상 환적 밀수 범죄 ▲소형보트를 이용한 해상 밀입국 ▲수입금지 물품 밀수입·불법유통 행위 등 해양 국제범죄를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외사 첩보수집 및 단속을 실시한다.

해경은 외해에서 내해로 진입하는 미식별 선박에 대해 검문검색을 철저히 하고 관계기관과 정보 공유를 통해 취약 해역·시간대별 경비함정의 해상순찰을 강화한다.

또한 육상에서는 취약 항포구 순찰을 강화하고 해안가에 거주하는 주민 또는 어업종사자 등을 대상으로 밀수·밀입국 신고에 대한 홍보활동도 병행 실시한다.

목포해경 관계자는 “지속적인 외사활동과 유관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해양 국제범죄로부터 안전한 바다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해안가에 수상한 선박 또는 사람 발견 시에는 해양경찰에 즉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