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유가, 4년래 최저치까지 하락

뉴시스 /   / 기사승인 : 2014-11-04 22:02:5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석유수출국기구(OPEC) 최대 산유국인 사우디아라비아가 미국 고객을 위해 가격을 인하했다는 보도가 나오면서 4일 유가가 4년래 최저치로 급락했다.
이날 런던 시간으로 정오 기준 원유의 배럴 당 시세는 2.07달러(2.6%) 내린 76.79달러를 기록했다. 2010년 10월 이후 제일 낮은 가격이다.
국제 시장의 기준 원유인 브렌트유도 배럴 당 2.14달러(2.5%) 내려 82.63달러가 됐다. 이 역시 2010년 10월 후 최저가다.
유가는 올해 들어 공급 과잉 및 세계 경제 회복세에 대한 우려로 하락세를 보였다. 달러화 강세도 유가 하락에 영향을 미쳤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시스 뉴시스

기자의 인기기사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