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형 창업사관학교 입주기업 휴밀, 투자유치 성공

최성일 기자 / look7780@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10-28 15:11:1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협약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좌에서부터 홍성옥 진흥원장, 김경환 휴밀대표, 박준상 시리즈벤처스대표)

[김해=최성일 기자]  

김해의생명산업진흥원(이사장 허성곤)은 김해형 창업사관학교의 입주기업인 주식회사 휴밀(대표자 김경환)이 스타트업 전문 투자사인 ‘시리즈 벤처스’로부터 투자유치에 성공해 도약을 위한 성장로켓을 달게 되었다고 밝혔다.


진흥원, 시리즈 벤처스 양 기관은 지난 27일 김해중소기업비즈니스센터에서 창업기업 투자 활성화를 위한 협약을 체결, 시리즈 벤처스가 운영하는 “지스트롱 혁신창업펀드”를 통해 ‘시드(Seed)’단계의 투자금1억원을 유치하고 연말까지 총7억원의 투자유치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투자유치에 성공한 주식회사 휴밀은 푸드테크 기업으로 가정 간편식 편의 식품을 생산하고 있다. 창업 3년차인 휴밀은 그간 자체 쇼핑몰을 통한 매출확대와 대기업 제품 위탁생산 및 원료공급을 진행하는 등 매출 1천만 원에서 진흥원 입주 후 10억 원으로 매출이 수직 상승하며 고용인원도 100% 증가하는 등 상승가도를 달리고 있는 우수 창업기업이다.

진흥원은 휴밀이 경쟁력 강화를 위한 도약이 필요한 시점에 지역 대표 투자사인 시리즈 벤처스를 연계해 이번 투자가 성사되게 됐다.

김경환 휴밀 대표는 “창업기업의 도약을 위해서는 투자유치가 필수인데, 수도권이 아닌 지역에서 투자자를 만나기는 어려운게 사실이다. 진흥원의 적극적인 도움으로 투자유치를 교육과 모의IR과정에 참가했고, 김해창업카페에서 진행된 IR을 거쳐 이렇게 투자유치를 받고 나니 실감이 나지 않는다. 앞으로 지역을 대표하는 창업기업으로 지역과 사회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그간의 소회를 밝혔다.

시리즈 벤처스 박준상 대표는 “진흥원과 같이 협력하여 지역의 우수 창업기업을 발굴하고 투자가 진행되는 창업생태계 조성이 조금씩 성과를 보이고 있다며 앞으로 상호협력을 통해 지역 투자의 붐을 조성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홍성옥 원장은 “수도권과 대비해 투자유치의 불모지였던 지역에서 올해까지 6건 30억 원 규모의 투자유치가 우리 진흥원을 통해 성사 및 진행되고 있다며 앞으로도 창업기업과 지역 우수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김해시와 함께 모태펀드 조성을 시작으로 김해 관내 기업에 대한 투자가 활발히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진흥원은 “휴밀이 시드단계 투자의 첫 단추를 끼웠고 올 연말까지 추가 IR을 통해 시리즈 A단계에 준하는 시드투자가 이뤄질 것으로 전망한다며 앞으로도 시리즈 벤처스와 긴밀히 협조해 이번 성공적인 투자라운드를 마감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