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네이버스 글로벌임팩트, 석봉토스트와 개도국 기술지원 협력을 위한 MOU 체결

이승준 / / 기사승인 : 2021-05-17 18:28:5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 = 이승준] 재단법인 굿네이버스 글로벌 임팩트(대표 현진영)는 지난 14일 석봉토스트(대표 김석봉)와 사회적경제 개발사업 협력을 위한 MOU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협동조합 사업으로 소득을 창출하는 해외 개발도상국 현지 주민들에게 경영 노하우와 기술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굿네이버스 글로벌 임팩트와 석봉토스트는 이번 MOU를 통해 협동조합의 설립 및 기술지원 관련 업무를 협력하게 된다. 이로써 몽골 개발도상국의 협동조합에는 석봉토스트만의 제조기술과 서비스 마인드, 경영 비결 전수가 가능해졌다.

 

석봉토스트는 2004년 설립된 법인으로, 김석봉 대표는 1997년 서울 무교동에서 시작한 길거리 사업을 기반으로 국내 최초 토스트체인을 시작했다. 또한 현재 100여 개의 가맹점을 운영하면서 노숙자들에게 하루 100개의 토스트를 무료로 나눠주는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이어가고 있으며, 기업 및 청년들을 대상으로 외식 및 벤처 경영에 대한 다양한 강연도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이날 김석봉 대표는 "석봉토스트의 모토는 ‘희망을 굽는 아름다운 사람들’이다. 석봉토스트가 앞으로 함께 하게될 몽골 조합원분들께 희망이 되어 경제적 자립에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굿네이버스 글로벌 임팩트에 따르면 몽골, 베트남, 과테말라 등 25개국 800여개의 협동조합에서 약 7만 3천여명의 조합원들이 소득을 창출하고 있다. 주 산업군이 농업, 축산업인 해외 개발도상국의 경우 산업화와 도시화를 반영한 사업 아이템 다각화가 절실히 필요한 만큼 이번 MOU를 통해 도심 및 시장에 적합한 모델을 개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