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컬거버넌스] 서울 서대문구, '신촌 벤처밸리' 조성사업 본격화

홍덕표 기자 / hongdp@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6-10 14:49:0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창업꿈터·캠퍼스타운등 청년 꿈 일구는 '스타트업 벨트' 만든다
청년창업꿈터 1호점 이어 2호점 개관
13개기업 입주··· 성장·역량강화 지원
연세대 '에스큐브' 오는 9월 문열어
창천노인복지센터 리모델링해 조성

▲ 창업꿈터 2호점을 방문한 문석진 구청장(뒷줄 왼쪽 네 번째)이 입주 청년들과 파이팅을 외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서대문구청)

 

[시민일보 = 홍덕표 기자] 서울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가 청년 창업의 메카로 떠오르고 있는 신촌지역 일대를 거점공간과 입주시설로 연결하는 ‘신촌 벤처밸리 조성사업’을 올 하반기부터 본격 추진한다.

구체적으로는 ▲청년창업꿈터 1, 2호점 ▲연세대 캠퍼스타운 종합형 사업 ▲이대 캠퍼스타운 단위형 사업 ▲신촌 스타트업 청년임대주택 등을 연계해 '청년창업 벨트'로 만든다는 목표다.

이와 더불어 구는 이미 자리잡고 있는 ▲신촌, 파랑고래 ▲신촌 박스퀘어 ▲창작놀이센터 ▲신촌 문화발전소와의 시너지 효과도 기대하고 있다.

이에 <시민일보>에서는 구가 추진하는 신촌 벤처밸리 조성사업에 대해 자세히 살펴봤다.


■ 청년창업꿈터

구는 지난 5월6일 노후 고시원을 리모델링한 '청년창업꿈터' 2호점(연세로2다길 19)을 개관했다.

IT 및 문화예술 분야 등의 13개 청년 창업가 팀이 입주를 마치고 청년창업꿈터 1호점과의 연계를 통해 신촌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계획이다.

앞서 2017년 개관한 1호점에는 8개 기업이 입주해 지난해까지 68억원에 이르는 매출실적을 기록하며 청년창업의 가능성과 지원 효과를 증명했다.

특히 '불가사리' 성분으로 친환경 제설제를 생산 판매하는 '스타스테크'는 35억원의 매출실적을 올려 이곳의 상징적인 모델로 자리 잡고 있다.

구는 지난 2월에 창업꿈터 1호점의 창업·주거공간 1곳을 휴게실로 리모델링해 보다 쾌적한 창업 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현재는 성과평가를 거쳐 이용 기간이 연장된 2개 기업과 신규 선발된 5개 기업 등 총 7개 기업이 1호점에 입주해 있다.

특히 청년창업꿈터 1, 2호점 입주 기업들에는 ▲주거가 가능한 독립형 사무공간 ▲창업분야의 수준별 역량강화 프로그램 ▲기업 성장지원 프로그램 등이 무료로 제공된다.

입주 기간은 1년이며 성과평가를 통해 1년 연장이 가능하다.

구는 이 같은 사업을 통해 초기 창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 창업가를 지원하며 청년 주거빈곤과 실업문제를 동시에 해결해 나가고 있다.


■ 창업거점공간 '캠퍼스타운' 사업

2020년 서울시 캠퍼스타운 사업 '종합형' 대학교로 선정된 연세대학교의 창업거점공간 '에스큐브’도 오는 9월 개소를 목표로 추진된다.

이에 따라 구는 창천노인복지센터(연세로2나길 61)를 새롭게 리모델링한 후 독립적인 창업공간을 마련해 이곳에 총 60개팀을 입주시킬 예정이다.

에스큐브는 대학의 창업지원 모델과 구의 도시재생사업 노하우를 바탕으로 '연어형' 청년 창업가 육성을 목표로 한다.

연어형 창업가란 졸업 후 사회로 진출해 경험을 축적하고 다시 대학으로 돌아와 창업을 준비하는 팀을 말한다.

이와 함께 캠퍼스타운 사업 '단위형' 선정대학인 이화여자대학교도 스타일테크 랩(이화여대1길 33)과 체험스튜디오(이화여대길 87)를 오는 7월 오픈할 예정인데, 자체 창업경진대회를 통해 선발된 3개팀을 입점시킬 계획이다.

아울러 이들 캠퍼스타운 입주 팀에는 최대 500만원의 사업자금, 창업공간, 창업교육 프로그램 등이 지원된다.


■ 신촌 스타트업 청년임대주택

이밖에 구는 지하 3층~지상 13층 규모로 1인 가구 165가구가 입주할 수 있는 '신촌 스타트업 청년임대주택'(창천동 20-81외 8필지)을 오는 2021년 말 완공을 목표로 추진 중이다.

구는 캠퍼스타운을 포함한 신촌 지역의 스타트업 청년들이 이곳에 입주할 수 있도록 SH공사 및 은행권청년창업재단(D.CAMP)과 협의해 나갈 계획이다.

문석진 구청장은 "신촌 지역 청년창업의 핵심 역할을 담당하게 될 '신촌 벤처밸리' 조성을 적극 추진하겠다"며 "서대문구는 창업의 꿈을 가진 청년들에게 최선을 다해 새로운 도전의 장소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